[자료제공 : 마이크로소프트]


- 장시간 PC 사용에도 최고의 편안함을 제공하는 마우스/키보드 제품 선보여





한국마이크로소프트(대표 김 제임스)는 인체공학 디자인으로 설계되어 장시간 사용에도 편안함을 제공하는 ‘무선 콤포트 데스크톱 5000 (Wireless Comfort Desktop 5000)’ 제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마우스와 키보드로 구성된 ‘무선 콤포트 데스크톱 5000’은 인체공학 전문가에게 인정받은 제품으로 사용자에게 사용의 편리함과 편안함을 동시에 제공한다. 키보드에는 손목 받침대가 제공되어 장시간 사용에 따른 손목의 피로감을 최소화하며, 마우스 역시 최적의 그립감을 제공하도록 설계 되었다. 또한 마우스는 유니버셜 디자인1을 채택하여 양손 모두 사용이 가능하다.  
 
제품은 2.4GHz 무선 USB 수신기를 지원하여 최대 9m 이내의 원거리에서도 조작이 가능하며, 혼선 및 끊김 현상이 거의 없이 안정적인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 제품은 또한 키보드와 마우스에 각각 배터리 상태 표시등을 제공하여, 사용자들은 표시등을 통해 배터리 교체 시기를 미리 예측할 수 있어 불시에 배터리가 방전되는 것을 방지할 수 있다.

키보드 제품 상단에는 재생/일시정지, 음소거, 볼륨증가 및 감소, 계산기 등의 기능을 바로 수행하는 'Hot Key'가 제공된다. 사용자들은 이를 통해 키보드 조작을 보다 편리하게 할 수 있으며, 특히 멀티미디어 작업 시 효율성을 극대화 할 수 있다. 또한 마우스 제품에는 마이크로소프트 고유의 차세대 트랙킹 기술인 블루트랙 기술(BlueTrack Technology™)이 탑재되어 매끄러운 대리석, 카펫, 목재 등과 같은 다양한 표면에서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리테일 사업부의 신현구 부장은 "직장인과 학생들의 경우 컴퓨터 사용량이 많아 손목터널증후군 등의 질환을 호소하는 경우가 점차 늘고 있다”면서 "장시간 컴퓨터를 사용해야 할 경우 손에 무리가 가지 않는 편안한 자세를 취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인체공학 전문가에게 인정받은 무선 콤포트 데스크톱 5000은 사용자가 컴퓨터를 사용하는데 있어 최상의 편안함을 제공해 줄 것이다”고 밝혔다.

'무선 콤포트 데스크톱 5000'의 가격은 9만원 대이며, A/S는 3년간 보장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