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8-05-12 17:24
댓글 :
11

[오버워치 컨텐더스 결승] 챔피언 X6 게이밍, "다음 시즌에는 더 강해져서 돌아오겠다"

손창식, 유희은 기자 (esports@inven.co.kr)
12일, 일산 킨텍스에 약 1,700 명이 운집한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시즌1 결승전이 X6 게이밍의 우승으로 마무리됐다. X6 게이밍은 자신들의 플레이를 펼치는데 한치의 망설임도 없었으며, 침착함으로 신생팀 O2 아디언트의 도전을 뿌리쳤다.


다음은 우승팀 X6 게이밍과의 인터뷰 전문이다.


Q. 4:0으로 승리하고, 초대 챔피언에 등극한 소감은?

'노스마이트' 정다운: 생각보다 엄청 기쁘지는 않다(웃음). 아직 실감이 나지 않아서 그렇다.

'리아' 박성욱: 정말 열심히 했는데, 노력이 배신하지 않은 것 같아 기쁘다. 우승했지만, 아직 얼떨떨하다.

'갓스비' 김경보: 처음 우승해서 정말 기쁘다. 앞으로 참가할 대회에서 더 잘할 수 있는 기분이 든다.

'BQB' 이상범: 우승하게 돼 정말 좋다. 열심히 노력한 결과가 잘 나와서 다행이다. 여기서 멈추지 않고, 더 높은 곳을 향해 다 같이 달려가고 싶다.

'베베' 윤희창: 많은 사람 앞에서 우리 팀이 1등이라는 걸 보여줘서 기쁘다.

'로키' 박주성: X6 게이밍에 입단한 뒤, 오프라인 무대를 뛰고 싶었다. 정말 열심히 노력하고, 생각했다. 이렇게 우승까지 하게 돼 기쁘다.

이무호 감독: 선수들이 정말 열심히 노력했던 것들을 결과로 보여드릴 수 있어 기쁘다. 출전하지 않은 선수들도 준비한 게 많았지만, 다 보여드리지 못해 아쉽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는 X6 게이밍이 되겠다.


Q. 본인들의 예상처럼 4:0으로 승리를 거뒀다. 압도적인 스코어를 예상한 이유가 있는지.

윤희창: O2 아디언트와 스크림을 많이 했다. 그때마다 쉽게 승리해서 4:0 스코어를 예상할 수 있었다.

이무호 감독: 우리가 솜브라를 잘하기 때문에 연습마다 O2 아디언트를 쉽게 이겼다. 그래서 우리의 플레이에 맞춰 준비할 것 같았다. 물론, 우리도 그만큼 여러 가지를 준비했기 때문에 4:0 스코어를 예상했다.


Q. 언제쯤 4:0으로 승리할 거라는 생각이 들었나.

박성욱: 처음 1세트는 상대가 어떤 조합을 준비했을지 걱정이 많았다. 막상 해보니 연습 때와 크게 다르지 않은 것 같아 우승을 직감했다.

박주성: 우승을 직감했을 때는 마지막 66번 국도에서 우리가 뚫어야 하는 상황이었다. '갓스비' 김경보와 '리아' 박성욱이 킬을 따내는 모습을 보고, 그제야 우승이라고 생각했다. 나는 절대 방심하지 않았다.


Q. 상대가 정크랫-위도우메이커-오리사를 조합했다. 어떻게 뚫을 생각이었나.

김경보: 아누비스 신전에서 그런 조합으로 수비를 많이 한다. 미리 파훼법을 준비했고, 그만큼 연습도 됐다. 그래서 쉽게 뚫을 수 있었다.


Q. 오버워치 리그 참가에 대한 욕심을 보였다. 함께 못갈 수도 있는데, 어떤 계획을 하고 있는지 궁금하다.

이무호 감독: 앞으로 오버워치 리그에 더 많은 팀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 우리가 열심히 하면 충분히 오버워치 리그에 참가할 기회가 생길 것 같다. 과거 게임이 좋아 팀 운영을 시작했다. 그리고 현재 만난 팀원들에게 꼭 성공을 안겨주고 싶었다. 우리나라에는 인재들이 많고, 현재 팀원들이 상위리그에 갈 수 있다면 한국 e스포츠 발전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


Q. 오버워치 컨텐더스 시즌1 일정을 모두 소화했다. 다음 시즌에는 대회 구조에 어떤 변화가 생겼으면 하는가.

이무호 감독: 개인적으로는 블리자드 코리아와 인벤에서 매우 잘 진행해줬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조금이나마 아쉬웠던 부분을 꼽는다면 포스트 시즌 이전까지 관객들이 많이 오지 못했다. 선수들은 이번 결승전 무대처럼 관객들이 많은 곳에서 경기하고 싶어하는데, 다음 시즌에는 더 많은 팬이 찾아와줬으면 좋겠다.


Q. 본인의 플레이에 평점을 매긴다면 몇 점인가. 그리고 MVP는 누구라 생각하는지.

김경보: 나를 제외하고 MVP를 꼽는다면 '리아' 박성욱 선수라 생각한다. 내 플레이는 오늘 10점 만점에 6점 정도 주고 싶다. 마지막 세트에는 좋은 모습을 보였지만, 그전에는 만족할만한 플레이를 못 했다.


Q. 2016년에 팀을 창단했다. 기억에 남는 순간이나 창단 멤버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나.

이무호 감독: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은 e스포츠에 대해 전혀 모를 때 참가한 PC방 예선전이 생각난다. 정말 조마조마해서 관전도 못 했다. 그저 밖에서 책상에 올라가 응원하기 바빴다. 이후 1부 리그에 처음 올라가서 참가한 첫 경기도 기억난다.

김경보, 정다운, 최효빈, 민준호, 윤희창 그리고 나중에 합류한 선수들까지 다 똑같이 아끼고 사랑한다. 가족 같은 선수들이고, 정말로 고생 많았다. 노력한 만큼, 이루어질 수 있다는 것을 어린 선수들에게 가르쳐줄 수 있어서 정말 기쁘다.


Q.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정다운: 가족들이 울산에 산다. 멀리서 왔는데, 이렇게 쉽게 승리하는 모습을 보여줘서 자랑스럽고, 행복하다(웃음).

박성욱: 이번 우승 타이틀을 가져왔으니 다음 시즌에도 우승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지금 제일 생각나는 사람은 이 자리까지 응원해준 부모님이다.

김경보: 이번 시즌에 우승했고, 다음 시즌에는 다 같이 더 좋은 모습과 경기력으로 다시 우승을 노리겠다. 그리고 우승까지 잘 따라준 팀원들, 프로 데뷔 이후 매 경기 응원하러 와준 가족들, 여자친구 혜진이에게 고맙다.

이상범: 이 자리에 만족하지 않고, 팀원들과 더 높은 곳까지 올라갔으면 좋겠다. 응원해준 부모님과 친구들에게 고맙고, 감사하다. 처음에는 부모님이 많이 반대하셨는데, 이렇게 응원까지 해줘서 정말 감사하다.

윤희창: 시즌1에서 우승했으니 이 실력을 유지해서 다음 시즌도 우승을 노리겠다. 부모님이 결승전에 오시지 않았지만, 지금까지 묵묵히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

박주성: 다음 시즌에도 미끄러지지 않고, 이번 시즌처럼 잘할 수 잇도록 열심히 하겠다. 팀에 입단할 수 있게 인연을 맺어준 '길리' 민준호 선수와 대표님께 감사하다. 처음에는 게임을 싫어하신 부모님도 믿고, 도와주셔서 감사하다.

이무호 감독: 다음 시즌에도 역시 X6 게이밍이라는 말이 나올 수 있도록 더 강해지고, 단단해지는 게 목표다. 정말로 선수들을 위해서 날마다 6~8시간씩 녹화를 해주는 구 매니저에게도 고맙다. 오늘 처음으로 부모님이 현장에 와주셨다. 정말 반대가 심하셨는데, 그 덕에 오기가 생겨 지금까지 열심히 한 것 같다. 그래서 부모님께 더욱 감사하다는 말을 하고 싶다. 그리고 X6 게이밍 팬분들이 많지는 않지만, 꾸준히 경기장에 찾아와 응원과 격려의 말을 해주셔서 감사하다. 팬분들이 있어서 우리가 더 힘을 낼 수 있었고, 다음 시즌에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전체 리포터 443개 등록됨 (2018-08-18 ~ 2018-02-17)

[현장포토] '올해도 역시 최강의 대한한국!' 2018 오버워치 월드컵 2일 차 [2]
포토뉴스 | 남기백 기자 (Juneau@inven.co.kr) | 2018-08-18 19:27
18일 파라다이스 스튜디오에서 2018 오버워치 월드컵 한국 예선 2일차 일정이 진행됐다. 총 다섯 경기가 진행된 오늘의 경기는 한국과 홍콩의 경기를 시작으로 일본과 대만, 러시아와 핀란드, 대만과 홍.....
[오버워치 월드컵] 한-일전 4:0 압승한 한국, 4전 전승으로 예선전 확실한 선두로! [20]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8 19:00
한국이 일본을 상대로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단 1점도 내주지 않고 4:0 승리를 거뒀다. 2일 차 경기에서 모두 4:0 대승을 거둔 한국은 예선전 4전 전승으로 확실한 선두 자리에 올랐다. 네팔에서 한일전 .....
[오버워치 월드컵] 한 수 위의 기량 보여준 대만, 4:0으로 홍콩 꺾고 예선 첫승 따내 [2]
게임뉴스 | 정성모 기자 (Daram@inven.co.kr) | 2018-08-18 17:54
한국 지역 예선 2일차 4경기에서 맞붙은 대만과 홍콩의 경기에서 대만이 홍콩을 4:0으로 꺾고 예선 첫 승을 따냈다. 대만은 샤오린과 탱커 라인의 활약으로 연패를 끊으며 일본과 조 4위를 다투는 위치를.....
[오버워치 월드컵] 치열한 순위 경쟁 돌입 핀란드, "한국, 러시아전 승리 가능성 80%" [7]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8 17:15
18일 파라다이스 스튜디오에서 2018 오버워치 월드컵 2일차 3경기에서 핀란드가 러시아를 상대로 풀 세트 끝에 승리했다. 핀란드는 1세트를 패배하면서 시작했지만, 의외의 저력을 보여주며 무승부에 추.....
[오버워치 월드컵] 접전의 연속 핀란드, 러시아 상대로 풀 세트 추가 라운드 끝에 승리 [3]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8 16:35
핀란드가 러시아와 풀 세트 끝에 힘겹게 승리를 거뒀다. 핀란드는 한국에게 패배했지만, 러시아전 승리로 치열한 예선 순위 경쟁을 예고했다. 오아시스에서 1세트, 러시아는 '자피스' 디바의 킬과 함께 .....
[오버워치 월드컵] 컨텐더스 퍼시픽 출신 팀-선수들 대결! 일본, 대만에 3:1로 승리 [1]
경기결과 | 장민영 기자 (Irro@inven.co.kr) | 2018-08-18 14:40
오버워치 컨텐더스 퍼시픽에 참가하는 일본과 대만이 대결했다. 국가 대항전에서 일본이 대만을 상대로 3:1로 승리를 거뒀다. 일리오스에서 1세트가 열렸다. 일본은 초반부터 '아메켄'의 파라와 '뎁' 위.....
[오버워치 월드컵] 2연 완막 성공한 견고한 '방패'! 한국, 홍콩에 4:0 승리로 2일차 출발 [4]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8 13:04
18일 파라다이스 스튜디오에서 2018 오버워치 월드컵 한국 예선 2일차 일정이 진행됐다. 첫 경기에서 한국은 홍콩을 상대로 연속 완막에 성공하는 단단함으로 4:0 완승을 거뒀다. 리장타워에서 1세트, 한.....
[오버워치 월드컵] 극적인 승리 거둔 한국, "오늘 평소 기량 60-70%, 발전할 일만 남았다" [23]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7 21:02
17일 인천 파라다이스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18 오버워치 월드컵 개막전 마지막 경기에서 한국이 핀란드를 상대로 풀 세트 접전 끝에 승리를 거뒀다. 한 세트씩 주고 받는 난전 속에서 한국 대표팀은 마.....
[돌발포토] 블리즈컨을 향한 첫걸음, 지금 시작합니다! 오버워치 월드컵 예선전 풍경기 [8]
포토뉴스 | 남기백 기자 (Juneau@inven.co.kr) | 2018-08-17 20:44
뜨겁게 쏟아지는 여름의 햇빛이 가득하던 17일의 오후,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의 파라다이스 스튜디오에서 오버워치 월드컵 예선이 시작됐습니다. 이번 한국에서 펼쳐지는 무대를 시작으로 미국, 태국, 프.....
[오버워치 월드컵] 1일차 최고의 빅매치! 한국, 핀란드와 접전 끝에 3:2 승리 [34]
게임뉴스 | 정성모 기자 (Daram@inven.co.kr) | 2018-08-17 19:57
한국 지역 예선 1일 차 최고의 빅매치였던 한국과 핀란드의 경기에서 한국이 접전 끝에 승리하며 첫날 2승을 거두는데 성공했다. 리장 타워에서 진행된 1세트, 첫 전장인 야시장에서 핀란드는 기존의 2탱.....
[오버워치 월드컵] 러시아 '쉐도우번', "한국전 의식해서 많은 연습을 했다" [6]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7 18:08
17일 인천 파라다이스 스튜디오에서 2018 오버워치 월드컵 4경기에서 러시아가 일본을 상대로 3:1로 승리를 거뒀다. 러시아는 2016 오버워치 월드컵 준우승을 기록한 강팀인 만큼 개막전부터 하루 2승을.....
[오버워치 월드컵] 화끈한 트레이서-파라전! 러시아, 일본에 3:1 승리로 개막전 2승 [4]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7 17:28
러시아가 치열한 트레이서 대결 끝에 일본을 3:1로 꺾고 개막전 2승을 챙겼다. 일본이 1세트 시작부터 놀라운 행보를 보여줬다. 거점을 차지하더니 들어오는 상대를 차분히 제압하면서 100:0이라는 점유.....
[오버워치 월드컵] 4:0 경기의 연속! 한국의 다음 상대 핀란드, 홍콩에 완승 [2]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7 15:59
핀란드가 오버워치 리그 출신 선수들의 힘을 제대로 보여줬다. 홍콩을 상대로 완막까지 나오는 승부를 펼치며 4:0으로 승리를 거뒀다. 1세트에서 핀란드는 3탱커-3힐러 조합으로 압승을 거뒀다. 초반에 .....
[오버워치 월드컵] 홈 그라운드서 첫 승 신고! 한국, 대만전 4:0으로 순조로운 출발 [8]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7 15:17
한국이 오버워치 월드컵 한국 예선에서 대만을 상대로 첫 승을 거뒀다. 첫 세트부터 한국은 순조롭게 출발했다. '리베로'의 파라가 프리딜을 넣으며 상대의 움직임을 제한했다. '카르페'의 맥크리가 정교.....
[오버워치 월드컵] 개막전 첫 승의 주인공은 러시아! 홍콩 상대로 4:0 압승 [2]
경기결과 | 장민영, 남기백 기자 (Irro@inven.co.kr) | 2018-08-17 13:25
17일 인천 파라다이스시티에서 2018 오버워치 월드컵이 진행됐다. 개막전 첫 경기에서는 러시아가 홍콩을 상대로 3:0 승리를 거뒀다. 러시아는 2016 오버워치 월드컵 준우승팀 답게 홍콩을 상대로 압도적.....
[영상 인터뷰] 올해 옵드컵도 접수하러 왔다! 국대 딜러 3인방 '새별비'-'리베로'-'카르페' [10]
인터뷰 | 남기백, 장민영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6 15:42
오버워치 팬들이라면 누구나 손꼽아 기다리고 있을 최고의 무대, '오버워치 월드컵'의 열기가 서서히 달아오르고 있습니다. 얼마 전 국가대표 엔트리가 발표됐고, 곧 있으면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에서 오.....
[오버워치 월드컵] 작년과 또 다를까? 한국 예선 참가하는 국가들 전력 분석 [8]
게임뉴스 | 장민영 기자 (Irro@inven.co.kr) | 2018-08-16 15:41
그동안 오버워치 월드컵은 한국의 우승이 당연했다면, 올해는 그 느낌이 조금 다르다. 참가하는 해외 선수들의 수준이 올라왔기 때문이다. 작년 오버워치 월드컵 우승의 이유로 "한국은 APEX를 통해 수많.....
[인터뷰] 부담보단 기대와 자신감으로! 오버워치 월드컵 3연패 노리는 한국팀 [4]
인터뷰 | 장민영, 남기백 기자 (esports@inven.co.kr) | 2018-08-16 15:41
오버워치 월드컵이 세 번째 해를 맞이했습니다. 한국 국가대표팀은 2년 연속 1위라는 화려한 성적을 자랑하며 명실상부 최강국의 자리를 지켜왔죠. 팀원이 바뀌어도 결과는 크게 다르지 않았답니다. 본선.....
올해도 로지텍 코리아와 함께! 오버워치 월드컵 한국 대표팀과 공식 후원 [4]
게임뉴스 | 장민영 기자 (Irro@inven.co.kr) | 2018-08-16 15:40
자료 제공 : 로지텍 로지텍 코리아는 ‘오버워치’의 국가 대항 e스포츠 대회인 ‘2018 오버워치 월드컵’의 한국 국가대표 선수들을 공식 후원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3회째인 오버워치 월드컵은 블리자.....
다음 6개월   이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 | 24 다음   이전 6개월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이동원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