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inven.co.kr/webzine/news/?news=81847&site=sc2
날짜 :
2010-07-07 18:05
댓글 :
16

[가이드] 물량 폭발의 필수가 된 여왕. 저그 기본 가이드

장인성(roman@inven.co.kr)
독특한 매력을 가진 상급자용 종족, 저그!

그나마 인간과 비슷하게 생긴 유닛들을 기본으로 등장하는 테란과 프로토스에 비해, 괴물이라는 말이 딱 어울리는 독특한 종족. 특히 부화장에서 변태하는 유닛들을 막강한 물량으로 쏟아내며 소모전을 펼치는 저그는 파괴적인 종족의 이미지와 전략이 잘 맞아떨어지는 멋진 종족입니다.

그러나 회복과 수리가 가능하고 유닛끼리의 상호 보완이 뛰어난 테란이나, 방어막과 강력한 기본 유닛의 성능을 가진 프로토스에 비해 방어적인 능력은 약하기 때문에 상황 판단에 대처할 정도의 실력을 갖춘 후에야 제대로된 저그의 위력을 체감할 수 있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다루기는 어렵지만 공격력은 가장 뛰어난 종족, 스타크래프트 2의 저그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언제나 기본은 정찰과 확장!


정찰은 세 종족 모두 중요하지만, 저그 종족은 하늘을 날아다니는 대군주를 처음부터 보유하고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초반 입구를 막아버려도 대군주를 통해 어느 정도 정찰이 가능하기 때문에 빠르게 상대방의 테크 트리나 유닛 현황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 (물론 초반에 이렇게 정찰에만 신경쓰다가 대군주를 잃는 실수는 피해야 합니다.)

다른 종족에 비해 방어에 약한 저그는 수비적인 형태로 게임을 플레이하는 것보다 공격을 선택하는 것이 이득입니다. 최고의 방어는 공격! 전략상 노리는 부분이 있다면 몰라도, 저그는 빠른 정찰로 적의 허점을 파악하고 그에 맞는 유닛을 준비해 상대방의 허점을 찔러야 합니다.

그리고 스타크래프트 1편에 이어 2편에서도 저그 종족의 전투는 소모전 양상으로 흘러가기 때문에 테란과 프로토스에 비해 빠르게 확장을 가져가는 것은 필수라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더욱 강력해진 상성 효과로 유닛의 소모 속도가 빨라졌기 때문에 빠른 정찰과 확장은 저그의 기본입니다.

다만 병력 생산의 기초가 되는 애벌레를 부화장(해처리)에만 의존했던 1편과 달리, 2편에서는 여왕을 활용해 애벌레의 숫자를 늘릴 수 있기 때문에 초반부터 부화장의 숫자를 무리해서 늘릴 필요는 없습니다.




◎ 대군주와 감시군주, 오버로드가 늘어났어요?


저그의 인구수를 위해 반드시 뽑아야 하는 대군주(오버로드)는 2편에서 좀 더 세분화되어 대군주와 감시군주로 능력이 나뉘게 되었습니다. 물론 추가된 능력도 있으니 꼭 손해인 것은 아닙니다.






먼저 대군주의 경우 부화장이 번식지로 업그레이드되면 멈춘 자리에 점막을 생성할 수 있는 능력이 생겼습니다. 점막을 생성할 때 자원이나 에너지가 전혀 들지 않기 때문에 언제라도 쉽게 점막을 만들어낼 수 있다는 뜻입니다. 대군주가 이동하면 점막은 사라지지만, 어딘가 상대방이 알아채지 못하는 곳에 대군주 1마리만 보내 놓으면 몰래 건물을 지을 수 있다는 뜻입니다.

전작에서 테란과 프로토스가 몰래 건물로 정찰을 피하거나 기습이 가능했던 것을 생각해보면 대군주의 점막 생성은 활용하기에 따라 전략을 바꿔놓을 수도 있는 능력입니다. 다만 1편에서 처음부터 갖고 있었던 은신 감지 능력이 사라지고, 대군주가 감시군주로 한번 더 변태해야 감지 능력이 생겨납니다.

감시 군주는 기본적인 은신 감지 능력에 더해 감염된 테란 생성, 상대방의 건물 업그레이드나 생산을 막는 오염 등의 능력을 갖고 있기 때문에 멀티 지역을 방해하는 용도로도 활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 성큰도 움직입니다. 가시 촉수와 포자 촉수의 변경점


2편으로 넘어오면서 가시 촉수(성큰 콜로니)와 포자 촉수(스포어 콜로니)가 뿌리 들기를 사용해서 이동이 가능하도록 바뀌었고, 크립 콜로니에서 변태하는 것이 아니라 일벌레에서 바로 만들어지게 되었습니다. 뿌리 들기의 경우 기본적인 사용 시간과 대기 시간이 있기 때문에 전투 중에는 피해야 합니다.

번식지가 되면 대군주에게 점막을 생성할 수 있는 능력도 생기기 때문에 1편보다 확장이 훨씬 쉬워졌습니다. 필요하다면 본진에서 미리 가시 촉수와 포자 촉수를 준비해서 확장을 준비할 수도 있습니다. 다만 가시 촉수와 포자 촉수는 점막에서 벗어날 경우 이동 속도가 굉장히 느려지니 이동할 때 주의하세요.

가시 촉수의 경우 초반 유닛들을 막는데도 유용하지만, 중장갑에 보너스 피해가 있기 때문에 상대방의 강력한 중장갑 유닛을 상대할 때 좋습니다. 본진 전투를 할 때 든든한 방어력을 자랑하는 중갑 유닛들은 가시 촉수로 노려보세요.



◎ 확 바뀐 여왕, 활용에 따라 실력이 달라진다


1편에 있었던 여왕(퀸)은 2편으로 넘어오면서 이름만 같을 뿐 완전히 다른 유닛으로 바뀌었습니다. 전작의 퀸이 공격을 돕는 마법 유닛이었다면, 2편의 여왕은 애벌레를 추가해 생산을 늘리고 아군 유닛과 건물의 체력을 회복하거나 점막을 늘리는 등 방어적인 능력에 특화되어 있습니다.

특히 여왕은 가스를 소모하지 않으면서 생산이 가능하고 이동 속도가 느린 대신 지상 및 공중 공격이 가능하기 때문에 초반 아군의 기지를 방어하는 역할까지 담당하게 됩니다.






갖고 있는 스킬은 애벌레 추가, 수혈, 점막 종양 생성이며 세 종류 모두 굉장히 유용한 능력입니다.

애벌레 추가는 부화장이나 번식지, 군락에 사용하여 일정 시간이 흐른 뒤 애벌레를 4마리 추가해주기 때문에 빠른 속도로 유닛을 생산하게 해줍니다. 수혈은 아군의 유닛과 건물 체력을 일시에 회복해주며, 점막 종양은 일정 범위에 점막을 늘려주는 기능을 갖고 있습니다.

여왕을 잘 활용하면 초반의 러쉬 공격을 수혈로 피해없이 막아내거나, 빠른 속도로 유닛을 생산하여 기습적인 공격을 노릴 수도 있고, 포자 촉수가 등장하기 전의 공중 공격이나 아군의 일벌레 테러를 방어하는 등 다용도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때문에 초반에는 다양한 활용을 위해서 부화장 1개당 여왕 1기 이상을 생산하는 것이 보통입니다.



◎ 스컬지가 땅으로 내려왔다? 맹독충의 등장!


맹독충은 모든 경갑 유닛의 천적입니다. 프로토스는 탐사정과 광전사, 파수기, 고위 기사와 암흑 기사가 경장갑이며, 테란은 건설 로봇, 해병, 사신, 화염차가 경장갑에 해당됩니다. 게다가 맹독충은 건물에 큰 피해를 주는 자폭 능력이 있기 때문에 입구를 뚫는 경우에도 유용합니다.

만약 상대방이 해병을 많이 뽑거나, 광전사와 파수기를 많이 뽑는다면 맹독충을 충분히 갖추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맹독충은 건물 파괴에 유용하기 때문에 상대방이 입구를 막고 테크 트리를 올리는 경우 맹독충을 활용하면 쉽게 입구를 뚫을 수 있습니다.

잠복(버로우) 업그레이드를 하면 땅속에서도 바로 자폭해버릴 수 있어서, 전작의 스탑 럴커와 비슷하게 적의 예상 경로에 잠복시켜 터트리는 형태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 가필패는 이제 그만! 가디언을 대신할 무리 군주!


가디언을 뽑으면 경기에서 반드시 패한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위력에 비해 활용이 제한적이었던 전작의 가디언이 사라지고 그 자리에 무리군주라는 유닛이 등장했습니다. 사실 생긴 모습을 보면 가디언이 이름과 겉모습만 살짝 바뀐 것처럼 느껴집니다.

그러나 스타크래프트 2에서는 뮤탈리스크와 타락귀 조합으로 저그의 공중전이 상당히 강력해졌기 때문에 무리 군주는 부족한 저그의 지상 공격력을 충분히 보충해줄 수 있습니다. 게다가 뮤탈리스크에서 변태했던 전작과 달리 타락귀를 소모하기 때문에 변태 중에도 화력의 손실이 적습니다.

전작의 가디언과 달리 무리 군주는 공생충이라는 유닛을 발사해 공격을 하는데 마치 항공모함(캐리어)와 흡사한 형태로 운용할 수 있습니다. 즉 공격 명령을 내려놓고 무리 군주는 뒤로 빠져도 공생충이 날아가 공격을 하게 됩니다. 다만 이동 속도가 느린 것은 똑같기 때문에 반드시 호위 병력이 있어야 합니다.


◎ 기습과 빠른 병력의 이동을 위한 땅굴망


전작의 나이더스 커널이 땅굴망으로 변했습니다. 가장 많이 달라진 점, 1:1로 제한되었던 나이더스 커널과 달리 땅굴망은 무제한의 땅굴벌레를 소환해서 계속 통로를 만들어낼 수 있습니다. 즉 땅굴망 하나로 얼마든지 사방에 병력을 보낼 수 있다는 뜻입니다.

기본적으로 나이더스 커널과 마찬가지로 땅굴망이나 땅굴벌레로 유닛들이 들어왔다 나갈 수 있습니다. 멀티가 아무리 많더라도 땅굴망 하나만 있으면 쉽게 병력을 보낼 수 있게 되었습니다.

게다가 땅굴망에서 소환하는 땅굴벌레는 지도의 아무 지역이나 시야만 확보되어 있으면 소환이 가능하기 때문에 먼저 대군주를 보내놓고 몰래 상대방의 멀티 근처 시야가 미치지 않는 곳에 땅굴벌레를 소환해서 병력을 보낼 수도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땅굴벌레가 생기는 곳에는 점막도 생기기 때문에 드론을 보내 가시 촉수와 포자 촉수를 건설할 수도 있습니다.






◎ 저그 종족, 그외의 변경 사항


※ 점막이 사라지면 저그의 일반 건물은 점차 체력이 줄어들다 파괴됩니다.
※ 점막 위에서는 모든 저그 유닛의 이동 속도가 증가합니다. 항상 점막을 늘려주세요.

※ 대군주는 은신을 감지하지 못합니다. 은신 감지는 감시 군주에게 넘어갔습니다.
※ 히드라리스크는 사정거리 업그레이드밖에 없습니다. 느려요...
※ 럴커 사라졌습니다. 찾지 마세요...


※ 저그는 부화장에서 모든 유닛이 나오기 때문에 웨이포인트 지정이 2개입니다.
※ 바퀴는 업그레이드 후, 감염충은 처음부터 잠복한 상태로 이동할수 있습니다.

※ 무리군주의 공생충은 처음 날아갈때 피해를 주고, 살아남으면 계속 공격을 합니다.
※ 울트라리스크의 기본 공격은 범위입니다. 건물 파괴에도 강력하며, 파수기의 역장을 밟아 부술 수 있습니다.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전체 리포터 585개 등록됨 (2016-05-24 ~ 2015-11-23)

[코어분석] 진에어의 작은 거인 조성주, 진화된 '스피드'와 '컨트롤'
기획기사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4 00:18
프로리그 72승 37패. 2016 시즌 정규 경기 11승 0패 승률 100%. 프로리그에서 NO.1 테란이라 불러도 손색이 없을 만한 조성주의 성적이다. 조성주는 이제 겨우 20살이지만, 스타2 오픈 시즌때부터 활동한.....
[뉴스] 돌아온 '프통령' 장민철, CJ 엔투스서 프로게이머 복귀
게임뉴스 | 장민영 (Irro@inven.co.kr) | 2016-05-23 13:37
은퇴 후 BJ로 활동하던 장민철이 CJ 엔투스에서 다시 한 번 프로게이머에 도전한다. CJ 엔투스는 23일 오랫동안 프로게이머로 활동했던 장민철이 팀에 새롭게 합류한다고 밝혔다. 장민철은 최근 개인 트.....
[스타2 크로스 파이널] kt 김대엽 "편안하게 임하니 경기도 잘 풀려"
경기결과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2 23:44
22일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되는 2016 스타2 크로스 파이널 시즌1에서 김대엽이 팀원인 주성욱과 스타리그에게 아쉽게 패배하며 준우승에 머물게 했던 박령우를 제압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스타2 크로스 파이널] 의지의 김대엽! 박령우에게 복수 성공하며 우승 [1]
경기결과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2 23:09
김대엽(kt)이 지난 스포티비 스타2 스타리그 준우승의 복수에 성공하며 크로스 파이널 최종 우승자로 거듭났다. 22일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되는 2016 스타2 크로스 파이널 시즌1 결승전.....
[스타2 크로스 파이널] 유일한 SKT 박령우, 김대엽과 스타리그 결승 리매치!
경기결과 | 장민영 (Irro@inven.co.kr) | 2016-05-22 22:01
박령우(SKT)가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며 김대엽과 다시 한 번 결승전에서 만난다. 22일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되는 2016 스타2 크로스 파이널 시즌1 4강 2경기에서 전태양과 박령우가 만났.....
[스타2 크로스 파이널] 팀 킬 매치도 안정적인 김대엽, 주성욱 3:1로 꺾고 결승
경기결과 | 장민영 (Irro@inven.co.kr) | 2016-05-22 20:13
'뚝심'의 김대엽(kt)이 단단함으로 주성욱(kt)을 무너뜨렸다. 22일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되는 2016 스타2 크로스 파이널 시즌1 4강 1경기에서 kt 롤스터의 주성욱과 김대엽이 맞붙었다......
[스타2 크로스 파이널] GSL팀, 2:2 집정관 모드에서 스타리그팀 3:1로 꺾고 승리
경기결과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2 19:14
22일 서울 삼성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펼쳐진 2016 스타크래프트2 크로스 파이널 시즌1 집정관 모드 경기에서는 주성욱-전태양의 GSL팀이 박령우-김대엽의 스타리그 팀을 3:1로 꺾었다. 1세트, 주성욱-.....
[프로리그 2R 결승] 차지훈 감독, "팀원 모두가 MVP, 동기부여 확실해 우승"
경기결과 | 박범 (Nswer@inven.co.kr) | 2016-05-21 22:09
차지훈 감독이 팀 소속 선수들 모두가 MVP라고 말했다. 2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kt 롤스터와 진에어 그린윙스의 결승전에서 진에어 그린윙스.....
[프로리그 2R 결승] 진에어 조성주, "팀 우승 처음으로 이끌어 기분 좋다" [4]
경기결과 | 박범 (Nswer@inven.co.kr) | 2016-05-21 22:00
조성주가 2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kt 롤스터와 진에어 그린윙스의 결승전에서 진에어 그린윙스가 마지막 7세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우승을 .....
[프로리그 2R 결승] 진에어 그린윙스, 5연속 준우승 뒤 달콤함 맛보다
경기결과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1 21:15
진에어 그린윙스가 5연속 준우승 뒤 달콤한 우승을 맛봤다. 2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진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결승전에서 진에어 그린윙스는 kt 롤스터를 상대로 4.....
[뉴스] 프로리그 2R 결승, 황강호-김유진 1시간 경기 지연된 이유는?
뉴스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1 20:44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결승전 4세트가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시점에서 황강호의 계정이 튕기는 현상이 발생했다. 이에 양 팀의 코칭 스태프는 약 1시간 동안 경기 복원.....
[프로리그 2R 결승] 진에어 김유진, 황강호 올인 막고 2:2 동점 만들어
경기결과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1 20:20
김유진이 2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진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결승 4세트에서 황강호의 부화장 러시를 가뿐히 막고 2:2 동점을 만들었다. 황강호는 부화장 러시를 시.....
[프로리그 2R 결승] 진에어 김유진, kt 김대엽 연승 저지시켜
경기결과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1 19:10
김유진이 2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진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결승전 3세트에서 출격해 김대엽의 연승을 저지했다. 김대엽과 김유진 모두 두 개의 관문에서 추적자를.....
[프로리그 2R 결승] kt 김대엽,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근성! 이병렬마저 격파
경기결과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1 18:44
2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진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결승전 2세트에서 김대엽이 이병렬까지 꺾으며 2연승에 성공했다. 김대엽은 이병렬을 상대로 초반 예언자와 사도.....
[프로리그 2R 결승] kt 김대엽, 탄탄한 운영으로 선봉전 승리 거둬
경기결과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1 18:23
2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진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결승전 1세트에서 김대엽이 조성호를 격파했다. 조성호는 빠른 정찰을 시도하는 김대엽의 탐사정이 본진에 난입하.....
[프로리그 2R 결승] 우승에 한 맺힌 진에어, 더할 나위 없는 절호의 찬스 [3]
게임뉴스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21 00:04
진에어 그린윙스가 우승을 차지하기 위한 절호의 찬스를 맞이했다. 진에어 그린윙스는 21일 오후 6시부터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지는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 시즌 2라운드 결승전에서.....
[뉴스] 스타2 양대리그 중 최강은? 2016 크로스 파이널 시즌1 개최 [1]
게임뉴스 | 장민영 (Irro@inven.co.kr) | 2016-05-20 10:09
스타크래프트2 최강자가 가려지는 ‘2016 스타크래프트2 크로스 파이널 시즌1’(이하 크로스 파이널 시즌1)이 어느덧 이틀 앞으로 다가왔다. 아프리카TV는 22일 오후 6시부터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
[뉴스] 프로리그 2R 결승, 양팀 '믿을맨' 조성호-김대엽 맞대결 성사 [1]
게임뉴스 | 박범 (Nswer@inven.co.kr) | 2016-05-19 17:19
SK텔레콤 스타크래프트2 프로리그 2016시즌(이하 프로리그) 2라운드 결승전이 오는 21일(토) 진에어 그린윙스와 kt 롤스터 경기로 진행된다. 먼저, 두 팀의 정규 시즌 상대전적은 5승 5패로 팽팽하다. 2.....
[뉴스] 유럽 명단 게임단 '팀 리퀴드' 포커 분야에 도전 [18]
게임뉴스 | 김홍제 (koer@inven.co.kr) | 2016-05-19 09:12
유럽 명문 게임단 중 하나인 팀 리퀴드가 프로 포커 분야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팀 리퀴드는 19일 'Savjz' 얀네 미코넨, 'Sjow' 제프리 브루시, 'TLO' 다리오 분쉬가 프로 포커 플레이어로서 해외의 유명.....
다음 6개월   이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 | 31 다음   이전 6개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