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7-06-11 14:34
댓글 :
30

[인벤만평] Meme 팀? 어쩌면 다크호스? 침체된 북미 2부 리그와 델타 폭스

석준규(Lasso@inven.co.kr)


이번 만평은 'Meme 팀'이라고도 불리우는, 북미 LCS 2부 리그에서 많은 화제를 몰며 등장한 델타 폭스 팀에 대한 내용입니다.

사연 많은 자체 팀 스크림으로 유명한 북미의 에코 폭스는 지난 2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신선한 소식을 발표합니다. 바로 2부 팀인 델타 폭스에 새로운 멤버들이 대거 합류했고, 새로 합류한 한 명 한 명이 엄청난 인기를 가진 유명인들이라는 소식이었습니다. 이들 대부분은 한 때의 전설을 화려하게 써내려갔던 1세대 게이머들로, 은퇴후 방송을 통해 큰 유명세를 얻고 있었습니다.

소식을 빠르게 접한 다양한 커뮤니티에서는 즉각적인 반응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그 중 대부분은 '비웃음' 이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현역 선수들의 기량이 상승하는 가운데, 은퇴한지도 시간이 흐른 옛 게이머가 무얼 할 수 있냐는 의문. 그리고 게임보다 다양한 예능적 이미지로 옮겨지는 선수들에게 진지한 게이머의 기량을 기대하긴 어렵지 않을까 하는 의심이었습니다. 젊은 선수를 육성하기도 바쁠텐데, 몸값 비싼 '퇴물'들에게 돈을 쓴다며 구단의 운영을 비난하는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반응이 어떻든간에, 덮었던 책을 간만에 다시 편 선수들의 마음가짐은 평온했습니다. 열심히, 무엇보다도 즐겁게 선수 생활을 다시 하겠다는 그들의 각오. 이러한 각오는 계획된 듯 관심으로 이어져, 델타 폭스의 첫 스크림 방송에서는 수많은 팬들이 이들의 복귀를 웃으며 환영하곤 했습니다. 물론 결과가 좋지 못했기 때문에 조롱도 다소 섞여 있었지만요.

한국 리그의 분위기도 그렇지만, 북미 2부 리그는 일반인에게 노출되는 부분이 상당히 적습니다. 한 주에 단 한 대진만이 공식 방송에서 제공될 정도로, 정규 리그에 비해 상당히 외면받는 느낌이 들 수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더군다나 승강전 폐지가 계획되며, 2부 리그 팀들에게는 이번 시즌에 목숨이 걸려 있다 해도 과장이 아닌 상황인데도 말이지요.

이런 열악한 2부 리그의 상황에서 델타 폭스의 존재가 가질 효과는 다양할 것으로 보입니다. 유명한 1세대 게이머들이 현역 선수들과 경기를 치르는 것 자체로, 침체되어있던 2부 리그는 상당히 많은 관심을 얻게 됩니다. 대폭 늘어난 관심은 델타 폭스는 물론 에코 폭스까지, 더 나아가 2부 리그에 참전한 모든 팀을 향한 관심과 홍보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만일 델타 폭스가 현역 선수들과 비등하거나, 의외로 압도적인 경기력을 보여준다면 또 어떻게 될까요? 올드 팬들의 추억을 살리며, 1부에는 없는 2부 리그만의 색다른 기대점을 가질 수 있는 것 역시 델타 폭스의 효과로 기대해볼만하지 않을까 합니다.

혜성처럼 등장한 델타 폭스. 함께 모여 덮었던 책을 다시 편 이들의 모험은 해피 엔딩으로 끝이 날 수 있을까요? 아니면 유례 없던 해프닝으로 끝이 나게 될까요? 오래된 팬들을 뭉클하게도 만들지만, 현역들 사이에 낀 채 Meme 팀이라고도 놀림받는 델타 폭스. 비록 초반 스타트는 좋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결과와 무관하게 그들의 존재가 침체된 2부 리그에 새로운 활력으로, 발전적인 방향으로 작용하길 기대해 봅니다.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벤 최신 핫뉴스

[인터뷰] 천애명월도, "전통과 무협의 재해석으로 선입견 탈피한.. [5] 정필권 (Pekke@inven.co.kr) 01-20
[뉴스] 블리자드, 오버워치 핵 개발 및 유포자 13명 검찰 송치 [31] 양영석 (Lavii@inven.co.kr) 01-19
[뉴스] 4K UHD로 즐기는 '에이지오브엠파이어', 2월 20일 출시.. [9] 이두현 (Biit@inven.co.kr) 01-19
[뉴스] 17년 3Q 콘텐츠산업 수출액, 게임 산업이 60% 차지하며.. [9] 허재민 (Litte@inven.co.kr) 01-19
[뉴스] 국산 FPS 오퍼레이션7, 리마스터되어 PS4로 정식 후속.. [7] 양영석 (Lavii@inven.co.kr) 01-19
[뉴스] 참여 아티스트 700여 명이상! 넥슨, '네코제' 결산 인.. [6] 양영석 (Lavii@inven.co.kr) 01-19
[뉴스] "세계가 부러워할 서비스 제공할 것!" 포트나이트, 1월.. [17] 김규만,김수진 (desk@inven.co.kr) 01-19
[뉴스] 데드씬은 없지만 액션은 그대로! 영화 '툼 레이더' 2차.. [28] 허재민 (Litte@inven.co.kr) 01-19
[뉴스] '포트나이트: 배틀로얄' 1월 23일 국내 서비스 확정 [29] 박태학 (Karp@inven.co.kr) 01-19
[뉴스] 아이와 부모의 게임 소통? "함께 공감하고 대화해요" [9] 이두현 (Biit@inven.co.kr) 01-18
[인터뷰] 제품에 가치를 더해 작품을 만들다, 3D 프린팅 갤러리.. [13] 원동현,박태학 (desk@inven.co.kr) 01-18
[리뷰] 뭣이? 왕비? 여왕이 될 줄 알았더니! '레인즈: 여왕 폐.. [6] 허재민 (Litte@inven.co.kr) 01-18
[뉴스] '리틀 데빌 인사이드'의 개발사 니오스트림, 9개분야 .. [5] 양영석 (Lavii@inven.co.kr) 01-18
[뉴스] 韓 정조준! 포트나이트, 돌풍일까? 미풍일까? [54] 윤홍만 (Nowl@inven.co.kr) 01-18
[뉴스] '너 좀 낯설다' 부분유료화 선언한 아이온, 변뽑에 VI.. [174] 허재민 (Litte@inven.co.kr) 01-18
인벤 방송국 편성표

인벤 게임 순위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배혜농 | 편집인: 이동원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