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7-10-04 11:08
댓글 :
11

[정보] 블레스의 명소 벨로프스, 터키의 파묵칼레를 모티브하다

여현구 기자 (Shion@inven.co.kr)
블레스의 벨로프스 지역은 푸른 에메랄드빛과 하얀 석회 지형이 어우러진 멋진 장소다. 50레벨을 위해 퀘스트를 진행하다 보면 잠시나마 구경할 수 있는 장소인데, 다른 지역과 달리 유난히 아름답고 게임과는 거리가 먼 관광명소로 느껴지곤 한다.

사실 벨로프스는 실제 터키의 파묵칼레를 모티브로 한 지역이다. 파묵칼레는 터키의 에게해 ~ 동지중해 방향 아나톨리아에 있는 온천마을이며 터키의 대표적인 관광지 중 하나, 이곳을 살펴보면 블레스의 벨로프스와 거의 흡사하다. 푸른 에메랄드빛, 금방이라도 피로가 풀릴듯한 하얀 온천 수증기까지 파묵칼레의 특징을 벨로프스에 그대로 녹아냈다.


▲ 블레스의 벨로프스(좌) 지역은 터키의 파묵칼레(우)를 모티브 했다?


■ 블레스의 벨로프스, 유저의 마음 사로잡다!

벨로프스는 블레스 월드의 맨 위쪽에 자리 잡고 있다. 미니맵만 봐도 새까만 지역에 하얀색 부분이 색칠되어있는데, '끓어오르는 간헐천' 이곳이 바로 벨로프스의 명소다. 주변 몬스터 레벨은 49~50이며 입장하기 전 길목의 몬스터가 위험할 뿐, 간헐천 안에서는 크게 위협이 될만한 몬스터는 없다.

입구에 들어서면 초록산을 배경으로 하얀 석회질과 푸른 에메랄드빛 온천수를 볼 수 있다. 평소라면 잡아야할 몬스터가 어디 있는지, 퀘스트 진행에 필요한 NPC는 어디에 있는지 찾는것에 집중하는게 기본이다. 하지만 이곳 벨로프스의 끓어오르는 간헐천은 잠시나마 이곳에 들어온 게이머를 편안하게 만드는 묘한 매력이 있다.

특히 온천수의 색깔이 예쁘다 보니 자동으로 스크린샷을 누르게 된다. 점프를 연달아 누르면서 물이 튀는지도 확인해보고, 하얀 수증기가 올라오면 간접적으로 온천에 몸을 담근 것 같은 느낌이 절로 들었다.


▲ 벨로프스 지역의 '끓어오르는 간헐천'.

▲ 사냥은 잠시 잊고 풍경을 감상할 정도.


■ 터키의 파묵칼레, 블레스의 벨로프스와 비슷하지만 더 아름다웠다

실제 터키의 파묵칼레는 어떻게 생겼을까? 블레스 벨로프스 지역을 먼저 봤기 때문에 처음엔 별 차이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다양한 파묵칼레의 사진을 보니 게임에서 구현된 모습보다 더 아름답고, 황홀하고, 칭찬을 아끼지 않을 수 없었다.

정말 관광명소라는 말이 절로들 정도며, 기회가 된다면 파묵칼레로 가서 사진을 담고 싶었다. 여름에 이곳을 찾아가면 굉장히 눈부시다 보니 선글라스가 필수라고 하는데, 얼마나 밝은 장소인지 짐작이 안 갔다. 특히 이곳은 온천이다보니 대부분 관광객이 수영복 차림으로 돌아다닌다고 한다.


▲ 실제 파묵칼레의 모습. (출처: turkishtravelblog.com)

▲ 좋은 카메라를 들고가야 할 것 같다. (출처: walksofturkey)




■ 그렇다면 블레스 벨로프스에서 온천욕 느낌을 낼 수 있을까?

일부 구역을 제외하곤 가능하다. 아무래도 사냥터이기 때문에 선공 몬스터가 대다수 모여있는데, 물의 정령과 인간형 몬스터가 온천수 위에서 당당하게 서 있어 이들을 피해 안전한 지역에서 온천 느낌을 낼 수 있다.

그렇지만 하필 몬스터들이 서 있는 곳이 명당이다보니 아쉽기도 하다. 멋진 스크린샷에 욕심을 부리고 싶다면 주변 몬스터들을 한 번에 처치하거나, 공중 탈것을 타고 하늘에서 감상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몬스터 레벨이 49에서 50이므로 저레벨 유저는 스크린샷 찍기 위해 다가오다간 목숨을 잃을 수 있다.


▲ 물의 정령이 많다보니 멀리서 바라봐야 한다.

▲ 나름 괜찮은 장소는 몬스터들이 자리잡고 있어 아쉽기만 하다.

▲ 간접적으로 여행을 느끼고 싶다면 벨로프스로!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전체 리포터 8개 등록됨 (2018-05-31 ~ 2017-11-30)

블레스, 스팀 동시 접속자 3만 3천 명 돌파…최고 판매 제품 1위 기록 [59]
게임뉴스 | 박광석 기자 (Robiin@inven.co.kr) | 2018-05-31 11:31
스팀을 통해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 네오위즈의 MMORPG '블레스'가 얼리억세스 버전 출시 이틀만에 동시 접속자 수 3만 3천 명을 돌파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네오위즈는 지난 30일부터 '블레스'.....
'블레스', 스팀에 얼리액세스 버전으로 출시 [7]
게임뉴스 | 윤서호 기자 (Ruudi@inven.co.kr) | 2018-05-29 10:10
네오위즈(대표 문지수)가 서비스하고 ㈜네오위즈블레스스튜디오(대표 이기원)에서 개발한 MMORPG ‘블레스’가 ‘스팀)’ 플랫폼을 통해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다. 네오위즈는 5월 30일 오전 10시(태평.....
'블레스', 5월 스팀 얼리액세스...월정액 없이 패키지 판매할 것 [29]
동영상 | 강승진 기자 (Looa@inven.co.kr) | 2018-03-23 10:25
스팀에서 새로운 전성기를 누리는 '블랙스쿼드'를 선례를 따를 수 있을까? 네오위즈의 MMORPG '블레스'가 오는 5월부터 스팀 얼리 액세스를 통해 서비스를 시작한다. 네오위즈는 지난 22일 '블레스' 글로.....
[정보] 아직 개선이 필요하다? 리빌드 변경점과 유저의 피드백 [7]
게임뉴스 | 송철기 기자 (Mone@inven.co.kr) | 2017-12-28 18:22
많은 시스템 개선으로 기존과는 전혀 다른 모습을 보이고 있는 리빌드 서버의 블레스. 특히 UI 개선과 자동 이동 등 편의성을 고려한 개선 방향부터 장비 강화와 진화, 스킬 포인트 도입, 조련 미니 게임.....
[정보] 군사 동맹 우니온! 제국의 지배에서 벗어나기 위한 하나의 목적 [3]
게임뉴스 | 송철기 기자 (Mone@inven.co.kr) | 2017-12-21 17:23
사막과 평야 지대를 가진 대륙 남부의 우니온은 고대 루멘 제국의 후예를 자처하는 캄푸스 인들이 모인 아미스타드 연방을 중심으로 구성된 군사 동맹이다. 암흑시대 이후 대륙의 패권을 쥔 하비히츠 제.....
[정보] 신성 제국 하이란! 암흑시대에서 문명을 지켜낸 단결된 힘 [1]
게임뉴스 | 송철기 기자 (Mone@inven.co.kr) | 2017-12-14 18:23
숲이 우거진 대륙의 북부를 장악하고 있는 하이란은 인류의 첫 문명국가였던 고대 루멘 제국이 야만족의 손에 멸망하면서 암흑시대를 보낸 이들이 모여서 이룩한 신성 제국이다. 루멘의 정통성을 잇는 인.....
[정보] 유일한 중립 종족 마스쿠 이야기! 발달한 상업과 문명으로 새 땅에 정착했다 [2]
게임뉴스 | 송철기 기자 (Mone@inven.co.kr) | 2017-12-06 17:51
부드러운 털, 쫑긋 솟은 귀, 귀여운 소년과 소녀의 외형으로 눈길을 끄는 마스쿠는 하이란과 우니온의 치열한 전쟁 사이에서 중립을 표방하고 있는 유일한 종족이다. 게다가 높은 지능과 발달한 기계 문.....
[정보] 임무 수행하고 보상을! 능력별 종족 대표적인 하수인 정리
게임소개 | 송철기 기자 (Mone@inven.co.kr) | 2017-11-30 18:40
게임 내 각종 점수는 여러가지 아이템을 구매하는데 필요한 화폐의 일종으로 활용되고, 그 중 발견 점수는 하수인 임무를 통해서도 쉽게 얻을 수 있다. 특히 보유하고 있는 하수인을 임무의 내용에 맞게.....
다음 6개월   이전 1 다음   이전 6개월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이동원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