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 막힌 섬머, LCK 코치들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