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드박스의 미래, 꿈을 향해 도전 중인 2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