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8-11-28 12:15
댓글 :
47

성장 동력 잃었나? 닌텐도, 스위치 발매 이전 수준으로 주가 감소

윤홍만 기자 (Nowl@inven.co.kr)

최근 출시한 '포켓몬스터 레츠고! 피카츄·레츠고! 이브이' 흥행에도 불구하고 닌텐도 스위치가 일본 게임 업계 최대의 대목인 연말 상전을 앞두고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콘솔을 견인할 인기 타이틀이 적고 이에 본체 출하대수도 자사의 목표를 밑돌 것으로 예상되며, 이러한 상황 속에서 신규 게이머 유입도 회의적인 분위기다.

닌텐도는 지난 2017년 3월 출시한 닌텐도 스위치에 대해 내년 3월까지 3,800만 대 출하하는 걸 목표로 했다. 하지만 지금과 같은 상황 속에서 블룸버그가 집계한 애널리스트들의 예상 평균은 그보다 낮은 3,500만 대로 그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러한 닌텐도 스위치의 부진에 대해서는 슈퍼마리오나 젤다의 전설, 스플래툰 등 인기 타이틀들을 발매 초에 집중시켰으나 2년째인 올해에는 이 같이 콘솔을 견인할 만한 타이틀이 없던 게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다.


연말 상전을 포함한 3개월은 닌텐도 매출의 약 절반을 차지하는데 이러한 닌텐도 스위치의 부진에 닌텐도 주가 역시 요동치고 있다. 닌텐도 주가는 올해 1월을 기준으로 현재 34% 정도 하락, 시가 총액만 2조 4천억 엔(한화 약 23조 8천억 엔) 가까이 감소했다.

닌텐도 스위치의 이러한 부진에 웨드부시의 유명 애널리스트 마이클 팩터는 "(닌텐도 스위치) 가격이 200달러 아래로 내려가지 않는 이상, 매출은 늘지 않을 것"이라고 자신의 견해를 밝히기도 했다. 다만, 가격 인하가 무조건 매출 증대를 가져오는 건 아니다. 실제로 3DS의 경우 발매 5개월 후 40% 인하해 판매를 늘렸지만, Wii U의 경우 15% 인하했음에도 불구하고 재기에 실패한 바 있다.

한편, 블룸버그는 끝으로 매출 개선과 관련해 크레디트 스위스 증권의 발언을 인용, 닌텐도가 스위치의 새로운 모델을 내년 중반에 발매할 가능성이 높으며, 내년 출시 예정인 메트로이드 등의 신작들이 신규 게이머 유입으로 이어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고 전했다.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벤 최신 핫뉴스

[뉴스] '테라' 콘솔판, 일본 PS 스토어 1위 달성 [0] 김규만 (Frann@inven.co.kr) 12-10
[뉴스] 중국발 新 게임규제! "크파, 던파 해당 없다" [3] 이두현 (Biit@inven.co.kr) 12-10
[인터뷰] 정의준 교수 "게임 과몰입은 원인이 아닌 결과, 가정을.. [4] 이두현 (Biit@inven.co.kr) 12-10
[동영상] '슈퍼 미트 보이' 신작 에픽 스토어 독점 출시 예고, .. [6] 강승진 (Looa@inven.co.kr) 12-10
[동영상] 인섬니악 게임즈, 매직 리프 원의 첫 번째 유료 앱 '시.. [0] 박광석 (Robiin@inven.co.kr) 12-10
[뉴스] IOC, 올림픽 정상 회담서 e스포츠 관련 논의... 정식 .. [11] 박태균 (Laff@inven.co.kr) 12-10
[동영상] 이번에는 RTS, C&C 개발진 함께하는 '코난 언컨커드' .. [2] 강승진 (Looa@inven.co.kr) 12-10
[경기뉴스] '6년의 기다림' 브라질 블랙드래곤 e스포츠 2018 CFS .. [1] 서동용 (lubic@inven.co.kr) 12-09
[뉴스] 로스트아크 카던 입장 버그로 긴급 점검 실시, 현재 전.. [368] 지민호 (Lau@inven.co.kr) 12-09
[뉴스] 리마스터 버전 첫 대회! CFS 크로스파이어HD 이벤트 매.. [3] 인벤팀 (desk@inven.co.kr) 12-09
[뉴스] 中 게임 규제 본격화? "9개 게임 서비스 중지, 11개는.. [48] 양영석 (Lavii@inven.co.kr) 12-08
[뉴스] 3개월 단위 시즌제? 2019년 한층 새로워질 '카스 온라.. [12] 원동현 (Wony@inven.co.kr) 12-08
[뉴스] 임상혁 변호사 "e스포츠 중계권 이슈, 우선 각자의 권.. [2] 김규만 (Frann@inven.co.kr) 12-07
[뉴스] "게임 광고 자율심의, 꼭 필요한지에 대한 고민이 선행.. [0] 김규만 (Frann@inven.co.kr) 12-07
[뉴스] 이제는 '보는 게임'이 대세, 게이머이자 리뷰어가 된 .. [7] 김규만 (Frann@inven.co.kr) 12-07
인벤 방송국 편성표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