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문)오버시어의 질서 추측

안녕하세요 chickhead입니다

이번 글은 오버시어의 질서에 관한 추측글입니다

단순 예상과 추측으로 적은 글이니 재미로 봐주시면 됩니다 

1.오버시어의 질서

오버시어는 고대신의 혼란을 막기위해 세계가 탄생시킨 존재입니다

하지만 그 방식은 상당히 억압적입니다

고대신들을 봉인하기 위해 필멸자들을 이용해 봉인석, 신의창으로 그들을 봉인시켰고

이후 그들이 봉인이 풀려 행동할 수 없도록 억압하기 위해 초월자라는 존재들을 탄생시켰습니다

하지만 그뿐만이 아니었습니다

오버시어는 필멸자마저 억압하기 시작했습니다

바로 가능성을 빼앗은 겁니다




아마 세르니움의 고서에 나오는 글을 보면 고대신이 활동하던 시기에는 필멸자들도 고대신같은 힘을 얻기위해 무슨 짓이든 행하던 적이 있었을 것이라 봅니다

그렇기에 필멸자들은 이후의 고대신과 같은 존재가 될 위험이 있었고 그들을 억압하는 것이 아닐까합니다


2.평화가 아닌 균형

오버시어의 이질적인 점은 세계의 상황들을 보면 알 수 있습니다

메이플 월드는 검은 마법사가 탄생하기 이전, 전쟁과 기아 등이 친숙한 세상이었습니다

물론 에레고스가 샤레니안을 파괴한 여파일 수도 있지만 그런 것 치곤 꽤 심각하긴 합니다

그란디스는 매그너스 회고록부터 세 종족이 그란디스의 달들에서 수없이도 싸우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마스테리아는 그냥 막장입니다 마스테리아에 살던 데몬도 워낙 막장이라 가족이 위험해 가족들과 함께 리프레로 이주할 정도입니다

현재 나온 세계는 평화로운건 오직 프렌즈 월드뿐입니다

그 외의 세 세계는 모두 분열과 다툼, 전쟁 밖에 없었습니다

이게 오버시어가 원하는 질서를 이루는 균형이라고 추측합니다

오버시어는 필멸자들이 합치길 원하지 않습니다

염원이라는 설정을 통해 고대신들이나 오버시어들도 성물이나 신의창 등 신들을 무찌를 수 있는 무기를 만들어내었는데 나중에 가서는 필멸자라고 못하지 않을지도 모릅니다

오버시어가 가장 두려워하는 건 바로 이 상황이 오는 것이라고 봅니다

모든 필멸자들이 모여서 자신들에게 저항하는 것, 이것을 막기위해 분열과 다툼을 유도하는 것이라 봅니다



아이오나가 많은 종족을 말살시킨 적이 있는데 그들이 무엇을 했길래 말살당할 수 밖에 없었나 생각했는데 그들이 평화와 화합을 이루려하자 오버시어가 아이오나를 통해 이들을 말살시킨 것이 아닐까 합니다


아마 이후 스토리에서 오버시어와의 항전은 모든 세계가 연합해서 싸우는 것이 아닐까합니다

추가)

오버시어가 세계를 굳이 세 개로 나누게 된 것도 일부러 필멸자들의 수를 더 적게 만들어 위협적 요소를 덜 하게 만들고 나뉘어진 필멸자들을 더 효율적으로 통제하기 위해 한 것이 아닐까 추측합니다

고대신때문에 세계를 굳이 세 개로 나눌 필요가 있었나 싶기도 한데 고대신도 필멸자들의 염원으로 힘을 쓸 수 있기도 해서 대부분의 이유는 필멸자 때문에 나눈 것이 아닐까 합니다



3.메이플 연합


어색하다

다만 여기서 의문이 될 수 있는게 바로 메이플 연합입니다

메이플 연합은 검은 마법사가 봉인된 이후 검은 마법사의 봉인이 풀리려 하는 징조가 오자 메이플의 집단들, 모험가, 시그너스 기사단, 레지스탕스 등과 일부 방랑자들이 모여 만들어진 연합입니다

제가 추측한 오버시어의 질서에 가장 위험한 존재들입니다

그런데 오버시어가 굳이 제재하지 않고 오히려 검은 마법사를 없애기 위한 도구로 쓴 건 아마 시그너스라는 존재가 있기 때문이 아닐까합니다



시그너스는 초창기에는 평범했습니다

여제라는 직위만이 있을 뿐인 소녀였습니다 사실 이것도 평범하진 않지만

하지만 알리샤를 탈환하기위해 검은 마법사가 데미안을 보내고 그 과정에서 신수가 죽은 것에 충격을 받아 네번째 초월자로 각성하게 됩니다

초월자는 오버시어의 꼭두각시 입니다

세계에서 오버시어에게 가장 큰 영향을 받는 존재이며 그들의 명령을 수행해야하는 존재들입니다

하지만 의아한 점이 신수가 원래 네번째 초월자는 시그너스의 먼 후손이 되야한다고 언급한 점과 초월자가 되는 과정입니다

일단 대부분의 초월자가 되는 과정은 두 가지가 필요하다고 봅니다

첫번째는 후계자, 두번째는 오버시어의 의지입니다

첫번째에 해당하는 것은 제로 그리고 헤카톤 왕이 아닐까합니다

헤카톤왕은 타나를 이용해 불멸자가 되길 원했는데 아마 정황상 타나가 헤카톤 왕에게 초월자의 자리를 주고 자신은 소멸하기 위해 실험이라는 과정을 유도한 것이 아닐까합니다

하지만 여기서 모라스의 나레이션이 운명에 대한 말들을 합니다




이부분은 그냥 넘어갈 부분은 아니라고 생각되는게 오버시어는 그 운명을 조작할 수 있는 존재입니다

아마 오버시어는 헤카톤이 자격이 없다고 판단되어 실험의 과정 중 쟝이라는 인물을 내세워 쟝이 희생되는 것으로 타나가 초월자의 자리를 넘기지 않게 만든 것이 아닐까합니다


그리고 다시 넘어와서 왜 먼 후손이 되어야했을 네번째 초월자가 시그너스가 되었을까 생각했는데

아마 검은 마법사 때문이 아닐까합니다



검은 마법사가 하얀마법사 당시 근원에 도달하자마자 오버시어들이 바로 제재를 걸었던 것을 보면 검은 마법사는 그들이 예상치 못했던 이레귤러가 아니었을까 합니다

검은 마법사는 자신들에게 위협적인 존재이고 실제로 검은 마법사는 자신의 계획이 성공할 뻔 했습니다

그렇기에 검은 마법사를 없애야만 하고 이후의 타락한 초월자, 제른다르모어도 없애기 위한 수단으로 이용하려고 할 것이라고 봅니다

다만 연합이 생긴게 오버시어의 의도인지 아니면 검은 마법사가 연합이 만들어지도록 유도한 건지는 모르겠습니다

아마 정황상 후자가 아닐까 합니다 오버시어는 후자를 역으로 이용하는 쪽이고요



이후의 스토리에서 가장 잠재적인 위협이 될 존재는 다름아닌 시그너스가 아닐까 합니다

다만 시그너스는 아직 초월자도 필멸자도 아닌 애매한 존재로 남아있기 때문에 초월자가 될지 필멸자로 남을지 의문인데 아마 미래의 문같은 허상을 역으로 이용해 필멸자와 초월자로 정말 나뉠 수도 있을 법 합니다



4.검은 마법사와 제른 다르모어의 평화




검은 마법사와 제른 다르모어는 아이러니하게도 두 세계에 평화를 만들어낸 존재입니다

뭔가 개소리같지만

검은 마법사는 영웅들에게 수백년간 봉인되는 것으로 메이플 월드는 수백년간 평화를 이어왔습니다

제른 다르모어는 전쟁으로 그란디스의 대부분을 정복해 수십년간 강제적인 평화를 만들어냈습니다

검은 마법사는 이것으로 이후 연합이 만들어질 여지를 만들게 되었고 제른 다르모어는 자신에게 저항하는 모든 종족을 대부분 말살시켜 소수만이 남아 저항할 여력조차 남기지 못하게 만들었습니다

둘은 서로 계획이 다르고 반대되는 행동을 했지만 오버시어의 균형을 무너뜨리고 그들이 싫어하는 평화를 만들어내었다고 봅니다

그렇기에 오버시어는 이 둘은 반드시 없애야 할 존재로 본다고 추측합니다


요약

1.오버시어는 혼란을 막고 질서를 유지하기 위해 탄생되었고 고대신을 봉인한 이후 필멸자도 위협적이라 느껴 그들의 가능성을 빼앗았다.

2.오버시어는 필멸자들이 모여 연합해 자신들에게 저항하는 것이 두려워 운명을 조작해 분열과 다툼을 유도하였고 이게 오버시어가 질서의 균형을 만드는 방식이다.

3.메이플 연합은 역으로 검은 마법사와 제른 다르모어라는 위협적인 존재들을 없애기 위한 도구로 이를 이용하기 위한 꼭두각시로 시그너스를 초월자로 만들었다.

4.검은 마법사와 제른 다르모어는 과격하고 서로 다른 방식이나 실질적으로 오버시어의 균형을 무너뜨리고 두 세계에 오랜기간 평화를 만들어내었고 오버시어는 자신들에게 위협적인 이 둘을 없애려 한다.

이 정도로 추측했습니다.

이후 스토리에서 오버시어도 나온다면 꽤나 흥미로운 스토리가 될 것이라고 봅니다

뭐 일단 제른 다르모어부터 끝나야 가능하겠죠




재미없을지도 모르는 추측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EXP 3,763 (40%) / 4,001

Lv22 chickenhead

레벨
Lv22
경험치
3,763 (40%) / 4,001 ( 다음 레벨까지 238 / 마격까지 217 남음 )
포인트

이니 1,410

베니 14

제니 4

명성
883
획득스킬
  • 2
  • 3
  • 1

SNS 공유하기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인증글 3추글 즐겨찾기
최근 방문한 게시판
    초기화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2030      [기타]   메이플DS 자체 브금에 대해.araboja [28] 루트론 10-28  5986 31
    2029      [기타]   8. 수련의 숲, 시그너스의 전당 BGM [8] 단풍잎모험 10-24  1685 12
    2027      [일기]   뉴비의 귀환 그리고 재회  [9] 크로노사이드 10-17  15570 10
    2026      [스토리]  장문)레프 종족과 직업 추측  [43] chickenhead 10-16  14801 111
    2023      [스토리]  메M 데스토넨, 검은 안개, 키르스턴, 네모 ..  [14] 떡밥좀풀어줘 10-13  6117 36
    2022      [퀘스트]   [12주년] 12 몬스터즈 ~열 두 몬스터의 ..  [5] Password6863 10-11  4878 7
    2021      [기타]   7. 시간의 신전, 차원의 도서관 BGM [4] 단풍잎모험 10-09  4022 30
    2018      [스토리]  장문)오버시어의 질서 추측  [12] chickenhead 10-04  5192 37
    2017      [기타]  버블파이터 루시드 감정표현  [9] 빅밥 10-04  8638 14
    2016      [스토리]   [JMS] 콘텐츠 '캡틴 베가' 번역 (上)  [20] 분홍콩 10-03  7746 26
    2015      [기타]  메이플 팝업스토어 in 일본  [10] Storytell 09-27  16477 3
    2014      [기타]   JMS(일메) 성우들  [22] 디시핫갤 09-20  8372 21
    2011      [기타]  헤네시스 NPC 구버전/신버전 도트 비교  [28] 빅밥 09-14  15033 11
    2010      [스토리]   [JMS]전국시대 3: 수라의 난 번역 (下)  [5] 분홍콩 09-13  4001 9
    2009      [스토리]   [JMS]전국시대 3: 수라의 난 번역 (中)  [5] 분홍콩 09-12  3660 18
    2008      [스토리]   [JMS]전국시대 3: 수라의 난 번역 (上)  [15] 분홍콩 09-12  6455 16
    2005      [스토리]  파괴신 세렌  [8] chickenhead 09-07  21738 23
    1999      [스토리]  장문,추측)초월자의 인간성  [21] chickenhead 09-03  13789 72
    1995      [일기]  메이플 운영자는 나이트워커의 근본을 알려주고 싶..  [16] 온나무 08-30  15009 23
    1994      [스토리]  장문)악마 추측글  [18] chickenhead 08-27  22120 51
    1993      [일기]  Awake 이벤트 후기 1편  [6] 보스돌돌 08-27  22236 19
    1990      [일기]  12년차 메린이가 예상하는 겨울방학패치  [89] 플루 08-24  30204 106
    1989      [일기]  [온나무] 손재주랑 길드없으면 절대 30%작 하..  [29] 온나무 08-22  22449 7
    1988      [기타]   6. 망각의 호수, 아르카나 BGM [6] 단풍잎모험 08-22  2792 9
    1987      [스토리]  멜랑기오르의 마법에 대한 추측  [13] 푸치짱짱맨 08-21  4773 7
    1986      [기타]  해외 메이플의 다양한 보스 몬스터들  [16] 빅밥 08-21  7894 16
    1985      [일기]  [온나무] 멍청한 짓을 했다... (부제 : 선..  [24] 온나무 08-17  10132 0
    1984      [리포터]  8/17 코엑스 핑크빈 하우스 후기  [16] 꿀벗 08-17  6626 11
    1983      [실험]  오목판을 채워보았다.  [8] 에딧스아델 08-17  8067 1
    1982      [리포터]   메이플스토리 핑크빈 하우스 방문기  [3] Password6863 08-17  5971 12
    1981      [일기]  [온나무] 온나무 VS 하드 힐라 (약 병맛)  [12] 온나무 08-16  4835 9
    1980      [일기]  [온나무] 하드 힐라 잡을 때 가장 빡치는 순간..  [29] 온나무 08-14  8999 1
    1979      [일기]  [온나무] 원하는 헤어가 안나올 때  [14] 온나무 08-14  13243 4
    1978      [스토리]  셀라스와 몬스터 이름 유래  [6] 푸치짱짱맨 08-13  8439 17
    1977      [스토리]  깊게 들어가는 셀라스 이야기  [11] 푸치짱짱맨 08-12  9620 36
    1976      [스토리]  깊게 추측하는 셀라스, 별이 잠긴 곳  [16] 푸치짱짱맨 08-11  11252 13
    1971      [기타]   5. 에델슈타인, 무릉 BGM [3] 단풍잎모험 08-08  4041 10
    1967      [스토리]  메이플스토리의 오마주(?) 들 (장문)  [7] 푸치짱짱맨 07-30  11177 18
    1966      [기타]  단풍실록 - M도적M적직M 편  [9] 구주개미벌 07-30  4647 26
    1965      [스토리]  장문)매그너스 추측  [24] chickenhead 07-30  15142 80
     1  2  3  4  5  6  7  8  9  10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