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8-02-11 20:23
댓글 :
14

[정보] "이것만 기억하면 아마추어 등급 탈출!" 피파 온라인4 간단 팁 모음

이찬양 기자 (Aliin@inven.co.kr)
피파 온라인4의 2차 CBT가 진행되며 많은 이들의 전작의 순위 경기와 흡사한 방식의 대표팀 등급전을 플레이하고 있다. 등급전은 경기를 진행하고 이에 따라 승격, 잔류, 강등 등의 결과를 얻고 보상으로 트로피도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이다.

다만, 피파 온라인4가 전작과 많은 부분에서 변화가 있다보니 아직은 아마추어 등급의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이들도 상당히 많다. 2월 11일(일)을 기준으로 아마추어 1부가 상위 8.05%, 2부가 17.52%에 이르기에 그 비중이 많은 것을 알 수 있다.

아직 적응을 거치고 있는 이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부분은 역시 직접 느껴지는 경기 플레이와 관련된 부분이다. 조금 더 수월하게 승리를 가져갈 수 있도록, 기본 설정부터 조작에 걸쳐 게임 플레이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간단한 팁 10가지를 모았다.


▲ 이제 대표팀 공식 경기 아마추어 등급을 탈출해봅시다



1. 대표팀 유니폼 색상은 눈에 잘 들어오고 독특한 것으로!

사소하지만 중요한 부분이다. 피파 온라인4의 2차 CBT에서는 경기 시작 전 홈, 어웨이 유니폼을 선택할 수 없다. 만약, 나와 비슷한 색상의 유니폼을 입은 상대를 만나면 게임 내내 눈이 피로할 수도 있다. 물론, 미니맵을 잘 본다면 크게 불편함이 없을 수도 있지만 미리 흰색 등을 피해 대표팀 유니폼을 설정해두는 것도 편하다.

이미, 유니폼 선택을 포함한 대표팀 설정을 완료했어도 걱정할 필요 없다. 상단의 '대표팀' 메뉴를 클릭한 뒤, '팀 설정'으로 진입해 다시 유니폼을 고를 수 있다.

2. 대표팀은 교체 선수들보다 주전에 집중해 스쿼드를 구성하는 것이 좋다

대표팀에서는 급여 시스템이 적용된다. 급여 최대치는 200으로 정해져있고 선발 선수와 교체 선수를 합쳐 이 수치를 넘어가면 게임을 진행할 수 없다. 따라서, 후보 선수는 급여가 낮은 선수로 맞춰놓고 선발 선수를 좋은 선수들로 구성하는 것을 추천한다. 단, 전력 질주 사용 여부에 따라 경기 후반 체력 저하가 있을 수도 있으니 주의가 필요하다.


▲ 유니폼 색상은 상대와 겹치지 않도록, 눈에 잘 보이는 것으로 선택



3. 넓은 경기 시야를 원한다면 다인전 모드를 사용해보자

시야와 연결된 문제다. 보통 카메라 설정은 '기본(F5)'로 설정되어 있다. 여기서 조금 더 넓은 카메라 시야로 게임을 즐기고 싶다면 '다인전(F8)'을 선택하는 것을 추천한다. 게임의 시야가 넓어져 패스를 하기 수월해질 수 있다.

또한, 피파 온라인3를 즐기다 온 경우 기본 카메라 설정은 높이가 낮아 보이는 경향이 있다. 다인전으로 진행하면 이질감이 조금은 감소한다.


4. 전력 질주 남발 금지! 침착하게 드리블하는 것이 중요하다

피파 온라인4에서는 전력 질주(E)를 아껴야 한다. 볼 터치가 다소 긴 편이고, 방향 전환도 쉽지 않기에 전력 질주를 계속 사용하면 공을 지키기 어려워진다. 역습이나 빠른 주력이 필요한 상황에서는 전력 질주를 사용해줘야 하지만 지공에서는 E키에 손가락을 올릴 필요가 없다.

키보드를 기준으로, 전력 질주를 사용하지 않고 방향키 조작만 해도 훌륭한 드리블 스킬이 될 수 있다. 또한, 상대 수비수가 붙을 때 E키를 가볍게 눌러주면 순간적인 속도 차이를 이용해 돌파도 가능하니 꼭 기억하고 익숙해지는 것이 좋다.

5. 미드필더 지역에서 2대1 패스를 자주 활용하는 것이 좋다

빠른 공격 전환이 필요한 상황에서 미드필더 선수들이 공격에 가담하지 않는 상황에서는 2대1 패스(QS)를 활용하는 것도 좋다. 선수를 강제적으로 공격에 참여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상대가 대처하기 전 빠른 연결을 통해 빈 공간을 만들기도 수월해진다.

다만, 수비수들로 2대1 패스를 하는 것은 위험 상황을 만들 수도 있다. 주도권을 가지고 일방적인 공격을 하고 있다면 수비수들을 공격 진영까지 끌어 올리기도 하지만, 역습이 위험이 그만큼 늘어난다.


▲ 2:1 패스를 통해 미드필더의 공격을 이끌어낼 수 있다


6. 패스 경로가 눈에 들어오지 않으면 일단 'C'를 눌러보자

상대의 수비 라인이 탄탄하고 좋은 패스 경로가 보이지 않는다면 C키를 눌러 등지기를 활용하는 것도 좋다. 일단 시간을 끈 뒤, 다른 선수들의 움직임을 보고 패스를 하거나 방향키 입력을 통해 압박을 탈출할 수도 있다. 조금 더 침착하게 공격을 이어가는 것이 중요하다.

C키는 이 외에도 내 선수에게 다가오는 상대 선수를 방해하는 용도로도 활용할 수 있다. 침투 패스를 받을 때 사용해보는 것도 좋다.


7. 상황에 따라 패스의 종류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피파 온라인4에는 다양한 패스 종류가 존재한다. 기본적으로 짧은 패스(S), 스루 패스(W)가 활용되고 여기에 침투 스루 패스(Z+W), 드라이빙 땅볼 패스(Z+S)를 선택할 수도 있다.

패스를 주고자 하는 선수와 거리가 가깝다면 짧은 패스(S)가 안정적이다. 거리가 멀어진다면 드라이빙 땅볼 패스(Z+S)가 좋은 모습을 보여준다. 짧은 패스로는 게이지 강도를 높여하지만, 드라이빙 땅볼 패스는 그럴 필요가 없어 보다 빠르게 공을 넘길 수 있다.

문전 앞에서 침투 패스를 활용하고자 할때는 침투 스루 패스(Z+W)를 추천한다. 기본 스루 패스보다 조금 더 안정적으로 침투하는 공격수에게 공을 줄 수 있다.


8. 감아차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골을 넣어보자!

감아차기(Z+D)를 많이 연습하는 것을 추천한다. 내 선수가 골대와 대각선 자리에 자리를 잡고 있고 수비수가 거리가 있는 상황이라면 자신있게 감아차기 슛을 시도해봐도 된다. 피파 온라인4에서는 일반적인 슈팅(D)의 성공 확률이 다소 낮아졌기에 감아차기를 통한 기회를 만드는 것도 중요하다.

감아차기가 익숙해지면 측면부터 안쪽으로 드리블을 한 뒤 슛을 시도하는 공격 루트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또, 감아차기를 시도하는 듯한 모습을 보인 뒤 패스나 크로스로 연결하는 등 다양한 공격 루트를 갖출 수 있게 된다.


▲ 골대와 대각선 위치에서는 과감하게 감아차기를 시도해보자


9. 1:1 찬스에서는 방향을 한번 바꿔주는 것이 좋다

피파 온라인4에서는 침투 패스 등을 통해 1:1 찬스를 만들어도 골키퍼에게 막히는 경우가 상당히 많다. 공격수의 진행 방향으로 골키퍼가 미리 수비를 준비하는 느낌인데, 살짝이라도 방향을 틀고 빠른 타이밍에 슛을 이어가면 성공 확률이 높아진다.

다만, 이 경우 슛이 골대를 빗겨나가는 경우도 자주 발생한다. 가장 확실한 것은 노마크 상태인 아군을 찾아 패스를 주고 마무리하는 것이다.


10. 최종 수비 라인은 자리를 지키고 있는 것이 안전하다

중앙 수비수 등 최종 수비 라인은 안전하게 자리를 지키고 있는 것이 안전하다. 방향 전환이 쉽지 않기에, 적극적으로 수비에 나서다가 드리블에 뚫리고 순식간에 1:1 찬스를 내줄 수도 있다. '공을 뺏을 수 있다'는 확신이 없다면 자리를 잡고 상대의 패스나 슛 길을 막는 것이 좋다.


▲ 수비는 한 번의 실수가 득점 찬스로 이어질 수도 있다
SNS 공유

코멘트

새로고침
새로고침

전체 리포터 190개 등록됨 (2018-08-14 ~ 2018-02-13)

[정보] 프로게이머들이 선택한 미드필더! 피파온라인4 라이브 클래스 고레츠카 리뷰 [14]
게임뉴스 | 이평강 기자 (Issak@inven.co.kr) | 2018-08-14 11:25
라이브 클래스 고레츠카는 피파온라인4에서 가장 핫한 선수 중에 한 명이다. 낮은 급여와 저렴한 가격대, 그럼에도 빛나는 성능은 물론, 어느 포지션이든 소화가능한 멀티 플레이어이다....
[인터뷰] 축구 선수 출신 프로게이머 원창연, 그가 말하는 피파 온라인4의 매력 [43]
인터뷰 | 이시훈, 남기백 기자 (Maloo@inven.co.kr) | 2018-08-13 10:57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도 불구하고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이 열리는 넥슨 아레나는 피파 온라인4 팬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습니다. 선수들이 보여주는 화려한 플레이와 시원하게 터지는 골을.....
[피파4 프리시즌] 한라산 정세현, "강한 상대 만났지만, 정면 승부하겠다"
경기결과 | 이시훈 기자 (Maloo@inven.co.kr) | 2018-08-11 16:08
8월 11일(토),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2018 피파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B조 한라산과 캐리어의 최종전 경기가 펼쳐졌다. 한라산의 선봉 송세윤이 2킬을 따냈고, 중견으로 출전한 정세현이 게임을 마무.....
[피파4 프리시즌] '제주의 에이스' 송세윤 2킬, 4강 마지막 자리는 한라산 [2]
경기결과 | 서동용, 이시훈 기자 (lubic@inven.co.kr) | 2018-08-11 15:42
8월 1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B조 최종전 경기가 펼쳐졌다. 캐리어와 한라산, 한라산과 캐리어의 대결에서 한라산의 송세윤이 2킬, 정세현이 1킬을 기록하며 4강.....
[피파4 프리시즌] 경기 마무리한 인피니트 노상완, "어머니 생신에 승리해 기쁘다" [1]
경기결과 | 이시훈 기자 (Maloo@inven.co.kr) | 2018-08-11 13:56
8월 11일(토),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A조 챌린저스와 인피니트의 최종전 경기가 펼쳐졌다. 인피니트의 노상완이 2킬을, 박상웅이 마무리를 해내며 인피니트가 4강 .....
[피파4 프리시즌] 인피니트, 노상완 2킬 힘입어 4강 진출 성공!
경기결과 | 서동용, 이시훈 기자 (lubic@inven.co.kr) | 2018-08-11 13:31
8월 11일(토),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A조 챌린저스와 인피니티의 최종전 경기가 펼쳐졌다. 인피니티의 노상완이 2킬을, 박상웅이 마무리를 해내며 인피니티가 4강 .....
[피파4 프리시즌] 4강 향한 마지막 관문! '챌린저스vs인피니트', '한라산vs캐리어'
게임뉴스 | 이시훈 기자 (Maloo@inven.co.kr) | 2018-08-11 11:33
11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2018 피파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A조와 B조의 최종전이 진행된다. '올킬 대잔치'라는 말이 어울릴 정도로 이번 프리시즌 모든 경기서 올킬이 나오고 있다. 그만큼 한번 기.....
SKT 5GX 게임 페스티벌 1일 차, 다양한 이벤트로 이목 끌어 [3]
게임뉴스 | 손창식 기자 (Alle@inven.co.kr) | 2018-08-10 16:17
SKT가 10일,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5A 홀에서 개최한 5GX 게임 페스티벌 1일 차에 다양한 이벤트로 이목을 끌었다. 5GX 게임 페스티벌은 첫날임에도 불구하고 SKT T1 선수단의 팬 이벤트와 함께 많은 관.....
[피파4 프리시즌] 1st 변우진, "피파 온라인4 첫 대회 우승 타이틀 얻고파" [1]
경기결과 | 박범, 신연재 기자 (Nswer@inven.co.kr) | 2018-08-09 20:42
1st 팀의 변우진이 피파 온라인4로 진행되는 첫 대회 우승이라는 타이틀을 얻고 싶다고 전했다. 9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B조 승자전에서 1st 팀이 캐리어 팀.....
[피파4 프리시즌] 변우진 '올킬쇼' 1st 팀, 캐리어 팀 3:0 완파... 4강으로 [2]
경기결과 | 박범, 신연재 기자 (Nswer@inven.co.kr) | 2018-08-09 20:17
1st 팀이 변우진의 선봉 올킬로 다크호스였던 캐리어 팀을 완파했다. 9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B조 승자전 결과, 1st 팀이 세트 스코어 3:0 승리를 차지하며.....
[뉴스] "복잡하고 어렵지만, 패스의 재미가 있다!" 다인전을 플레이해봤습니다 [1]
게임뉴스 | 이찬양 기자 (Aliin@inven.co.kr) | 2018-08-09 19:30
8월 9일(목) 진행된 피파 온라인4 업데이트로 다인전 플레이가 가능해졌습니다. 다인전은 기존의 1:1 방식이 아닌, 다른 유저들과 함께 팀을 꾸려 플레이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인데요. 아직까진 초청 방식.....
[패치] 구매 대기자만 2,000명인 마놀라스? TB(토너먼트 베스트) 클래스 및 다인전 출시 [20]
게임뉴스 | 이평강 기자 (Issak@inven.co.kr) | 2018-08-09 15:46
8/9(목) 피파온라인4 업데이트가 진행되었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2:2, 3:3은 물론 1:3, 2:3까지 가능한 '다인전 모드'가 오픈한 것은 물론, 많은 유저들이 기다리던 신규 클래스 '토너먼트 베스트(TB).....
SKT T1, 5GX 게임 페스티벌에서 팬사인회 및 Fan LoL 최강자전 진행 [13]
게임뉴스 | 손창식 기자 (Alle@inven.co.kr) | 2018-08-09 14:07
자료 제공: SKT T1 SKT T1이 10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하는 5GX 게임 페스티벌에서 팬사인회 및 팬들과 함께 LoL 최강자전을 진행한다고 전했다. 이 외에 5GX 게임 페스티벌을 통해 SKT T1 굿즈를 포함.....
[피파4 프리시즌] 원창연 소속 1st 팀, 반전 올킬 주역 김태승 경계 필요 [1]
게임뉴스 | 박범 기자 (Nswer@inven.co.kr) | 2018-08-09 12:42
원창연이 소속된 1st은 반전 올킬의 주인공인 '캐리어' 소속 김태승을 경계해야 한다. 9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B조 승자전이 시작된다. 이미 '황제' 김정민의 언.....
[피파4 챔피언십] 2연속 올킬 김정민, "팀원들과의 시너지로 실력 빠르게 키웠다" [2]
경기결과 | 박태균, 남기백 기자 (Laff@inven.co.kr) | 2018-08-08 20:52
8일 진행된 2018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 시즌에서 언리미티드가 챌린저스를 3:0으로 꺾으며 4강에 진출했다. 언리미티드의 선봉으로 출전한 김정민은 압도적인 기량을 뽐내며 지난 경기에 이어.....
[피파4 프리시즌] 벌써 두 번째 올킬! 김정민 대활약으로 언리미티드 4강 진출 [4]
경기결과 | 박태균, 남기백 기자 (Laff@inven.co.kr) | 2018-08-08 20:34
김정민이 두 번째 올킬을 달성하며 언리미티드가 4강에 올랐다. 8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A조 승자전 챌린저스와 언리미티드의 대결이 진행됐다. 모든 세트에서 압.....
[피파4 챔피언십] 젊은 피 챌린저스 vs 관록의 언리미티드, 4강으로 향할 첫 팀은? [1]
게임뉴스 | 박태균 기자 (Laff@inven.co.kr) | 2018-08-08 08:10
8일 강남 넥슨 아레나에서 2018 피파 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 A조 승자전 경기, 챌린저스(차현우, 고재현, 정성민)와 언리미티드(강성훈, 김정민, 김관형)의 대결이 진행된다. 지난 A조 1, 2경기에서.....
[정보] "NHD, 어디까지 써봤니?" 대장부터 가성비까지, 33명 사용 후기 [17]
게임뉴스 | 이찬양 기자 (Aliin@inven.co.kr) | 2018-08-07 18:12
피파 온라인4의 선수는 현재 총 6개의 클래스로 구분됩니다. 이 중에서 세계 국가 대항전 데뷔 클래스(이하 NHD)에는 약 300명에 이르는 선수가 포함되는데요. 최고의 공격수로 불리는 호나우두부터 말디.....
[정보] 안정적인 수비와 전개! 두 명의 수비형 미드필더가 빛나는 '4-2-2-2' 포메이션 [43]
게임뉴스 | 이평강 기자 (Issak@inven.co.kr) | 2018-08-07 17:29
최근 진행된 '피파온라인4 챔피언십 프리시즌'에서 정세현, 송세윤, 강성호 등의 프로게이머가 사용하기도 한 4-2-2-2 포메이션. 공격적인 부분부터 수비적인 부분까지 공수에서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주.....
다음 6개월   이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다음   이전 6개월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이동원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